골클럽, 이천쌀배 축구 페스티벌 초등 클럽부 우승

8월 20 업데이트됨


원문보기 http://www.joongboo.com/news/articleView.html?mod=news&act=articleView&idxno=1024462


홍성호 감독 "개인보다 팀 플레이 우선...매 경기 전술·전략 연구 성과"

“선수들이 개인보다 팀을 우선시하며 경기에 임했던 것이 우승의 원동력이 된 것 같습니다.” 성남 골클럽이 2015 임금님표 이천쌀배 초·중·고 축구 페스티벌 초등 클럽부 결승서 고양 스킬스톰을 2-0으로 제압하며 정상에 올랐다. 골클럽은 과거 KBS를 통해 인기리에 방영됐던 ‘날아라! 슛돌이’에 출연했던 선수들이 다수 활약하며 수많은 대회서 정상을 경험했다. 특히 현재 스페인 발렌시아의 유소년 팀에서 활약 중인 이강인을 배출하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명문 클럽팀으로 성장하고 있다. 홍성호 골클럽 감독은 “최근에는 팀을 대회 성적보다 선수 육성을 목표로 운영했기 때문에 우승까지는 생각하지도 않았다”며 “하지만 선수들이 훈련했던 그대로 플레이해줘 정상에 오른 것 같다”는 소감을 밝혔다. 홍 감독은 “매 경기를 앞두고 선수단이 모두 모여 상대팀의 경기 비디오를 보면서 전술과 전략을 연구한다”며 “선수들도 영상을 보면 다음 경기서 자신이 무엇을 해야 하는지 빠르게 이해하는 것 같아 효과를 크게 보고 있다”고 말했다. 이어 “선수들이 매 경기 초반에는 긴장을 하곤 한다”며 “긴장때문에 제 기량을 발휘하지 못하는 점만 고친다면 이 선수들은 한국을 대표하는 축구선수로 성장 할 수 있을 것”이라고 말했다. 홍 감독은 “다른 선수들은 학교를 졸업하고 타 학교에 진학해 다른 지도자를 만날 때마다 그동안 익혔던 스타일을 잃어버리는 것 같다”며 “지금 초등 클럽에 속한 선수들은 중학교서도 골클럽 U-15로 진학할 예정이라 중학교서도 자신만의 축구 스타일을 이어 나간다면 더 크게 성장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 신용규기자/shin@joongboo.com







조회 8회

Contact me

so we can create creative projects together
메일링 명단에 추가해보세요
  • 페이스 북 사회 아이콘
  • 메오 사회 아이콘
  • 유튜브 사회 아이콘
  • 인스 타 그램 사회 아이콘

Copyright © Goalclub. All Rights Reserved. Proudly created with You.